본문 내용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부천의 문화유적

고강동 선사유적지에 관한 이미지’
  • 고강동 선사유적지
    • 소재지 : 부천시 고강동 산 90(고강동)
    • 고강동 선사유적지는 1995년 여름, 고강동 장갯마을 뒷산(청용산)에서 반달돌칼, 돌창 등이 주민들에 의해 발견되면서 세상에 알려지게 됐다. 이미 도시화가 진행된 부천에 대규모 청동기 시대 취락유적지가 남아 있으리라고는 아무도 생각하지 못했다.
    • 이후 본격적인 발굴작업을 통해 21기에 달하는 청동기 시대 장방형 주거지(움집터)와 삼국시대의 것으로 추정되는 13기의 석곽묘도 발굴조사 됐다.
    • 고강동 선사유적지에서는 무문토기, 호형토기, 발형토기 등 토기류와 마제석검, 마제석창, 마제석촉, 반월형석도, 방추차, 자귀, 석봉 등 석기류, 기타 옥제 장신구, 토제 어망추 등 1백10여점의 유물이 출토되었다.
    • 2005년까지 제7차 발굴 조사 작업이 진행된 고강동 선사유적은 한강변의 선사문화와 고대사회 연구에 중요한 자료를 제공해주고 있고, 청동기 시대의 생활상 복원이라는 고고학계의 커다란 숙제를 해결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해주는 유적이다.
여월동 선사유적에 관한 이미지’ 여월동 선사유적에 관한 이미지’ 여월동 선사유적에 관한 이미지’
  • 여월동 선사유적
    • 소재지 : 부천시 여월동 산59(여월공원 內)
    • 부천여월 택지개발사업에 따른 문화재 발굴조사를 통하여 확인된 주거지로 해발 약40m의 낮은 구릉 정상부에 1기가 위치하고 있다.
    • 발굴조사는 2007년 10월 (재)고려문화재연구원에 의해 실시되었으며, 주거지가 위치한 곳이 자연녹지로 지형 훼손이 없음에 따라, 조사가 완료된 후 복토하여 현 위치에 유구의 원형을 그대로 유지하였다.
      주거지의 평면 형태는 장방형으로 장축방향은 남-북방향이며 규모는 축14.9m, 단축 6.2m, 최대깊이는 25㎝전후이다.
    • 내부시설로는 화덕(爐址) 5개소와 저장구덩이(貯藏孔), 기둥구멍(柱孔)은 북쪽벽을 따라 두른 도랑(壁溝)등이 조사되었다.
      화덕은 별다른 시설없이 원형의 형태로 사용하고 있으며 기둥구멍(柱孔)은 벽가쪽 중앙부에서 다수가 확인되었으나 배치형태에 있어 정연하지는 않다.
  • 정보제공부서 : 문화예술과 종무팀
  • 전화번호 : 032-625-3131
문의하기

홈페이지의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셨습니까?